플래그십 주유소

CEPSA

The brief

지난 80년 동안 에너지 산업의 선두주자로 자리잡은 CEPSA는 스페인에서 네 번째로 큰 에너지 기업입니다. CEPSA는 이제 글로벌 에너지 시장에서도 큰 위상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CEPSA의 제품과 서비스는 전 세계로 공급되지만, 고객의 만남은 주유소라는 제한된 공간에서 이뤄집니다. 2014년 CEPSA는 브랜드 강화를 위해 서비스 중심의 플래그십 주유소를 세우기로 하고 그 디자인을 탠저린에 의뢰하였습니다. 탠저린, Saffron, Malka & Portús 등 세 에이전시가 디자인팀을 공동구성하여 브랜드, 제품, 서비스, 건축 디자인에 관해 긴밀히 협업했습니다. 브랜드 컨설턴트인 Saffron은 독창적인 방향과 브랜드 전략을 제안했고 탠저린은 캐노피, 가격표시판, 주유 공간의 형태를 디자인하고 주유기 펌프 사용에 대한 인식을 재정립하였습니다. 그리고 Malka & Portús는 건물 디자인과 디자인의 실질적 적용, 세부 사항을 담당했습니다.

Cepsa 주유소

Key insights

우리가 해결해야 할 과제는 플래그십 주유소를 단순히 주유만 하는 공간이 아닌 잠시 멈춰 휴식을 취하는 공간으로 만드는 것이었고, 이를 위해 강력하고 독창적인 시각적 언어를 창조했습니다. 새 디자인은 운전자의 감성을 자극하고 도로의 무미건조함을 채우며 여행의 묘미가 됐습니다. 디자인팀은 CEPSA를 새롭고 의미 있는 방식으로 나타내고, 시각적으로도 강렬한 주유소를 만들고자 했습니다. 또한 최신 기술을 활용해 유지 비용을 낮추고 고객 경험을 개선하는 방안을 찾았습니다.

주유소 캐노피Cepsa 주유소

The solution

주유기, 캐노피, 샵, 조명, 표지판 등 고객과의 상호작용이 이뤄지는 모든 접점을 세심하게 고려했습니다. 주유소 앞마당은 자정과 재활용이 가능한 초경량 최신 소재인 ETFE를 사용하였고, 모듈식 조립을 통해 다양한 주유소 형태가 가능하도록 했습니다. 투명도가 높은 ETFE를 쓰면 조명을 덜 사용하게 돼 운영 비용을 줄일 수 있습니다. 혁신적인 플라스틱 쿠션은 가볍고 바람이 잘 통합니다. 밤에는 붉은 불빛을 발산해 캐노피를 보석처럼 꾸미기도 합니다. 붉은 편의점 건물은 등대처럼 운전자들의 시선을 끕니다.  그리고 주유소 위에 설치된 조명 파라솔은 주유하는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선사하고 에너지 낭비를 줄입니다. 탠저린은 주유기와 디스플레이를 분리하도록 제안했습니다. 이를 통해 고객이 주유하는 방식은 더 쉽고 직관적이게 개선되었습니다.

주유기 디자인주유소 가격표시판Cepsa 주유소

New Cepsa Service Stations

Get in touch with tangerine

We'll explain clearly how we can help you to grow market share, drive new business and maximise your return on investment through innovative strategic design.

Contact u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